구충곤 군수 “추석 고향 방문·이동 자제” 호소

크게작게

화순매일신문 2020-09-18

  © 화순매일신문


구충곤 군수가 전국 향우들에게 호소문을 보내 고향 방문을 자제해 달라고 호소했다
.

 

화순군은 구충곤 군수의 호소문을 고향 소식이 담긴 화순소식지 9월호와 함께 전국 향우들에게 발송할 예정이다.

 

구 군수는 호소문을 통해 여느 때라면 고향에서 가족·친지를 만날 생각에 한껏 들떠있겠지만, 올해는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확산한 엄중한 시기라며 언제 오셔도 환영해야 할 고향 방문을 자제해 주시라 권하게 되어 참으로 안타깝다고 밝혔다.

 

추석 연휴 대이동이 코로나19 재 확산의 불씨가 될 수 있다고 우려하며, 고향의 연로한 부모님들은 코로나19에 더욱더 취약하다고 강조했다.

 

구 군수는 전국 성인문해교육 시화전에서 상을 받은 김봉순 어르신의 나도 손주들 보고 싶어도 참습니다. 모두들 잘 참고 힘내세요. 대한민국 파이팅이라는 글귀를 인용하기도 했다.

 

이어 김 어르신의 마음이 고향에 계신 모든 부모님의 마음이라며 아쉽겠지만 사랑하는 가족들과 화상 통화 등 비대면 방식을 통해 정을 나누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구 군수는 우리는 더 큰 위기와 어려움도 겪었지만 모두 이겨냈다내년 추석에는 방문 자제 호소가 아닌 방문 환영 인사를 드릴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 2020-09-1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화순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