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화순, 신천지 신도 전수조사 “코로나 의심 증상 없어”

전체 대상자 조사 마쳐 2주간 집중 모니터링

- 작게+ 크게

화순매일신문
기사입력 2020-02-27

  © 화순매일신문


화순군은
27일 관내 신천지 신도에 대한 전수조사를 한 결과 대구·청도 등에서 열린 집회에 다녀오거나 의심 증상이 있다고 답한 신도는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군은 이날 정부로부터 전달받은 화순지역 신천지 신도에 대해 코로나19 관련 전수조사를 벌였고, 모든 신도와 전화 연락이 닿아 1차 전수조사를 마쳤다. 조사에는 화순군 직원 20명과 신천지 관계자 20여 명 등 40여 명이 참여했다.

 

조사에서 최근 대구 신천지교회와 청도 대남병원 등 대구·경북지역 방문 216일 이후 신천지 교회, 학습관, 기타 장소 등 예배 참석 확진자와 접촉, 발열, 호흡기 증상 가족 구성원 중 발열, 호흡기 증상 여부 등을 확인했다.

 

조사 결과, 최근 대구·경북 방문하거나 216일 이후 예배에 다녀온 신도는 없었다. 또한 확진자와 접촉하거나 본인과 가족 중 발열 등 의심 증상을 보인 신도는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군은 앞으로 2주 동안 하루 2차례씩 전화 통화를 통해 코로나19 의심 증상 등을 집중적으로 모니터링할 계획이다.

 

구충곤 군수는 전수조사와 모니터링, 방역 등 선제 대응을 통해 코로나19의 지역 사회 유입 가능성을 원천적으로 차단하겠다앞으로도 촘촘한 방역망을 유지하고 선제 대응, 신속 대응해 군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겠다고 말했다.

 

한편 화순군은 이날 본관 대회의실에 콜센터를 설치하고 정부로부터 전달받은 화순지역 신천지 신도 전원을 대상으로 코로나 의심 증상에 대한 전화면담을 진행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화순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