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화순군, 코로나19 확산 대비 사전 예방 ‘온힘’

다중·공공시설 집중 방역 등 선제대응

- 작게+ 크게

화순매일신문
기사입력 2020-02-24

  © 화순매일신문


화순군은 대구와 청도 지역뿐 아니라 광주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증가하고 위기 단계를 심각단계로 격상함에 따라 방역 활동 강화 등 지역 유입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24일 군은 실··소장, 13개 읍·면장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열고 전국적인 코로나19 발생 상황, 지역 대응 상황 등을 점검하고 방역 등 선제 대응 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

 

군은 감염병 신속 전담 대응반을 지속해서 운영해 신속하게 대처하고 있다.

 

군은 코로나19 발생 이후 긴급 예산을 확보해 감염병 마스크 27만 매 등 예방 물품 4종을 주민에게 지원했고 공공시설, 다중 이용시설 등 방역 활동에 온 힘을 쏟아왔다. 보건소는 선별진료소에 이동형 X-ray 장비를 비치하고 흉부 방사선 촬영을 통한 폐렴 여부 확인 등 조기진단과 신속 조치 등에 주력하고 있다.

 

군은 상황이 종료될 까지, 전통시장·교통시설·어린이집과 학교 등 다중 이용시설과 공공시설의 방역 소독을 시행하고 예방수칙 등을 알리는 방송을 지속적으로 할 계획이다. 예방 물품 공급, 방역, 조기진단, 홍보 등 대응체계를 유지하며 지역 사회 유입을 막겠다는 방침이다.

 

군은 코로나19 흐르는 물에 비누로 꼼꼼하게 손 씻기, 기침할 때 옷소매로 가리기, 다중시설 이용할 때 반드시 마스크 착용하기 등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와 다중 행사 자제 등을 당부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질병관리본부, 전라남도, 관내의료기관 등과 핫라인을 구축해 지역 사회 유입과 감염이 없도록 적극적인 선제 대응에 나설 것이라며 방역 물품 등을 추가로 확보해 코로나19 감염증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화순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