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화순군, 2019년 지적재조사사업 본격 추진

측량수행자로 한국국토정보공사 화순지사 선정

- 작게+ 크게

화순매일신문
기사입력 2019-06-13

화순군은 지적재조사 사업지구로 지정된 ‘2019년 가암·오음·정리지구 지적재조사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군은 최근 한천면 가암·오음·정리지구의 토지 현황 조사와 지적재조사 측량을 위해 한국국토정보공사 화순지사를 지적재조사 수행기관으로 선정했다. 군은 6월부터 12월까지 지적재조사 측량을 시행할 예정이다.

 

지적재조사 면적은 한천면 가암리 일원 141필지 159087, 오음리 일원 156필지 101864, 정리 일원 51필지 35091등 총 348필지 296042에 이른다.

 

군은 해당 지역의 건축물, 구조물, 도로 등을 GNSS 등 최첨단 측량 장비를 활용해 정밀하게 측량, 조사할 예정이다. 측량·조사와 토지 소유자 간 경계 협의를 거친 후 최종적으로 화순군 경계결정위원회 심의를 통해 경계가 확정된다.

 

군 관계자는 지적재조사 사업은 잃어버린 땅의 면적과 경계를 찾아주는 것이 아니라 실제 이용 현황대로 지적도를 새로 그리는 사업이라며 이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사업 담당자와 주민 간 소통, 토지 소유자의 협조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화순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